메뉴 건너뛰기

철학과 문화론

철학과 철학사 애도 노무현

철학자 2009.05.23 10:56 조회 수 : 288211

끝내 돌아오지 못할 길을 갔구려.
얼마나 심약했으면 그런 선택을...
그러나 단지 심약함은 아닐 테고, 차라리 바보 같은 순수함이라 하겠소.
쉬이 잊혀질까 두렵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고문살인의 전말 (김동렬 펌) [5] 철학자 2009.05.24 255161
» 애도 노무현 [3] 철학자 2009.05.23 288211
공지 He will and should and must be back [5] 철학자 2009.04.18 261706
공지 그 때는 우리가 참 강했다 철학자 2008.02.22 276993
136 네 인생의 이야기 by 테드 창 (발췌) 철학자 2017.03.01 411
135 컴퓨터와 마음 강의노트 1강 철학자 2017.03.07 2336
134 데카르트 [[성찰]] 단상 철학자 2017.03.09 285
133 컴퓨터와 마음 강의노트 2강 secret 철학자 2017.03.13 1010
132 컴퓨터와 마음 강의노트 3강 secret 철학자 2017.03.23 645
131 나의 교육철학 (스케치) (이전) 철학자 2017.03.28 224
130 컴퓨터와 마음 강의노트 4강 secret 철학자 2017.03.29 384
129 나는 왜 유독 몇몇 철학자만 편애하는가 (이전) 철학자 2017.04.01 641
128 한국 철학 또는 한국 사상이 있을까? (이전) 철학자 2017.04.01 1021
127 내 인생의 철학적 스승 (이전) 철학자 2017.04.04 1306
126 컴퓨터와 마음 강의노트 5강 secret 철학자 2017.04.06 525
125 정신 차리고 혁명을 (D.H. 로런스) (시 번역) (이전) 철학자 2017.04.06 164
124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 지지. 철학자 2017.04.10 115
123 컴퓨터와 마음 강의노트 6강 secret 철학자 2017.04.13 852
122 서양에시 시간의 어원 철학자 2017.04.14 455
121 번역이란 철학자 2017.04.18 119
120 더 플랜? 철학자 2017.04.18 276
119 Henri Poincaré(1905) La Valeur de la science [6] 철학자 2017.05.02 102
118 좋은 서양철학사 책은 어떤 걸까?(이전) 철학자 2017.05.07 13188
117 색에 관한 착시 #컴마 file 철학자 2017.05.22 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