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철학과 문화론

강인공지능, 즉 인간의 지능과 비슷한 수준에서 모든 일을 할 수 있는 인공지능이 언제 출현할지에 대한 인공지능 전문가 설문조가 결과가 최근 4년만에 바뀐 이유는 무엇일까? 2013년 경에는 약 20~30년 후에 가능하다고 보았던 이들이, 왜 생각을 바꾸었을까? 이는 인공지능 관련 거품이 꺼져간다는 걸 시사한다고 본다.

 

"최근 있었던 AGI 컨퍼런스에 모인 200여 명의 컴퓨터 과학자들을 대상으로 한 비공식 조사에서 내 의문에 대한 답을 얻을 수 있었다. (...) 나는 구글 본사 캘리포니아 마운틴뷰 구글플렉스에서 열린 컨퍼런스에 참석했다. 참석자들에게 네 가지 선택지만 준 채 AGI가 달성 가능한지 물었다. 2030년, 2050년, 2100년, 그리고 달성할 수 없다. 결과는 다음과 같다. 42퍼센트는 AGI가 2030년에 달성 가능하다 답했고, 25퍼센트는 2050년, 20퍼센트는 2100년까지 가능하다고 답했다. 10퍼센트는 2100년이 지나서, 2퍼센트는 달성할 수 없다고 답했다. 나는 선택지에 2020년을 넣지 않은 것을 후회했다. 추측으로는 2퍼센트의 응답자들이 2020년까지 AGI가 가능하다고 답을 했을 듯하다. 그리고 2퍼센트 정도는 그보다 빠르다고 답했을지도 모르겠다. 과거라면 이런 낙관론에 놀랐겠지만 더 이상 그렇지 않다. 커즈와일의 이야기처럼 정보기술의 발전이 아닌 기하급수적 형태로 진행된다."(제임스 배럿, <피이널 인벤션>(2013), 정지훈 옮김, 동아시아, 2016, 304~305쪽)

 

닉 보스트롬의 2013년 설문 결과. https://nickbostrom.com/papers/survey.pdf

Median optimistic year (10% likelihood): 2022
Median realistic year (50% likelihood): 2040
Median pessimistic year (90% likelihood): 2075

 

한편 인공지능 전문가 한상기 박사의 증언에 따르면 2017년 초에 열린 컨퍼런스에서는 120년 뒤에나 AGI가 가능하다는 답이 가장 많았다고 한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고문살인의 전말 (김동렬 펌) [5] 철학자 2009.05.24 255161
공지 애도 노무현 [3] 철학자 2009.05.23 288206
공지 He will and should and must be back [5] 철학자 2009.04.18 261685
공지 그 때는 우리가 참 강했다 철학자 2008.02.22 276993
172 맑스,니체,프로이트의 교집합 혹은 공약수. [4] 화산폭발 2004.12.25 3864
171 철학에 관한 질문입니다~ stephany 2004.12.12 121
170 철학입문에 관한 질문입니다^^ [2] alexandro 2004.12.07 3455
169 강유원 방송원고;개똥철학도 철학이다. [8] 화산폭발 2004.11.02 11150
168 니체 비평판 전집의 프랑스어 번역본... [2] -K군 2004.10.30 4030
167 차라투스트라는 이렇게 말했다...에서 나타나는 니체의 인간관은 뭘까요? [4] 질문... 2004.10.28 4449
166 침묵의 나선이론 (The Theory of spiral of silence) 김재인 2004.10.25 4117
165 데리다의 미로 김재인 2004.10.20 3235
164 자크 데리다라는 유령의 죽음 (진태원) - 펌 김재인 2004.10.18 3712
163 On Jacques Derrida (by Judith Butler) 추도사 김재인 2004.10.18 5761
162 À bientôt, Jacques Derrida (par E. Balibar) 추도사 김재인 2004.10.18 3615
161 “결혼대신 ‘시민결합’으로 대체하자” (데리다) [3] 김재인 2004.10.10 3205
160 힙합하세요 젊은 사람~! 2004.10.09 3298
159 판도라의 상자에 대한 몇 가지 생각 [3] HENRY 2004.09.19 3555
158 힘과 의지... [2] 송성범 2004.09.14 3264
157 TV없이 살기 김재인 2004.08.11 3525
156 자크 데리다 <법의 힘> 번역 출간을 전후로 김재인 2004.08.02 4525
155 패스트푸드 철학 (내용 삭제) 김재인 2004.07.29 3237
154 김현과 박홍규 (이전) [3] 김재인 2004.07.27 3707
153 김규항의 글을 읽고 [4] 2004.07.12 32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