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철학과 문화론

강인공지능, 즉 인간의 지능과 비슷한 수준에서 모든 일을 할 수 있는 인공지능이 언제 출현할지에 대한 인공지능 전문가 설문조가 결과가 최근 4년만에 바뀐 이유는 무엇일까? 2013년 경에는 약 20~30년 후에 가능하다고 보았던 이들이, 왜 생각을 바꾸었을까? 이는 인공지능 관련 거품이 꺼져간다는 걸 시사한다고 본다.

 

"최근 있었던 AGI 컨퍼런스에 모인 200여 명의 컴퓨터 과학자들을 대상으로 한 비공식 조사에서 내 의문에 대한 답을 얻을 수 있었다. (...) 나는 구글 본사 캘리포니아 마운틴뷰 구글플렉스에서 열린 컨퍼런스에 참석했다. 참석자들에게 네 가지 선택지만 준 채 AGI가 달성 가능한지 물었다. 2030년, 2050년, 2100년, 그리고 달성할 수 없다. 결과는 다음과 같다. 42퍼센트는 AGI가 2030년에 달성 가능하다 답했고, 25퍼센트는 2050년, 20퍼센트는 2100년까지 가능하다고 답했다. 10퍼센트는 2100년이 지나서, 2퍼센트는 달성할 수 없다고 답했다. 나는 선택지에 2020년을 넣지 않은 것을 후회했다. 추측으로는 2퍼센트의 응답자들이 2020년까지 AGI가 가능하다고 답을 했을 듯하다. 그리고 2퍼센트 정도는 그보다 빠르다고 답했을지도 모르겠다. 과거라면 이런 낙관론에 놀랐겠지만 더 이상 그렇지 않다. 커즈와일의 이야기처럼 정보기술의 발전이 아닌 기하급수적 형태로 진행된다."(제임스 배럿, <피이널 인벤션>(2013), 정지훈 옮김, 동아시아, 2016, 304~305쪽)

 

닉 보스트롬의 2013년 설문 결과. https://nickbostrom.com/papers/survey.pdf

Median optimistic year (10% likelihood): 2022
Median realistic year (50% likelihood): 2040
Median pessimistic year (90% likelihood): 2075

 

한편 인공지능 전문가 한상기 박사의 증언에 따르면 2017년 초에 열린 컨퍼런스에서는 120년 뒤에나 AGI가 가능하다는 답이 가장 많았다고 한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고문살인의 전말 (김동렬 펌) [5] 철학자 2009.05.24 255161
공지 애도 노무현 [3] 철학자 2009.05.23 288211
공지 He will and should and must be back [5] 철학자 2009.04.18 261706
공지 그 때는 우리가 참 강했다 철학자 2008.02.22 276993
332 라이프니츠와 변용(affection) 철학자 2018.01.09 2350
331 철학 공부의 어려움 철학자 2018.01.08 2004
330 라이프니츠의 개념 apperception의 번역 철학자 2018.01.06 1948
329 철학자의 인명 표기가 이상해요 (니체, 스피노자) (이전) 철학자 2017.11.20 422
328 진정한 난수를 활용할 수 있을까? 철학자 2017.11.07 273
327 니체와 시간 개념 철학자 2017.10.31 1705
326 들뢰즈의 '권력의지' 해석 (1980~81년 강의에서) 철학자 2017.10.31 1850
325 Wille zur Macht의 zu의 용법 철학자 2017.10.31 199
324 excerps from Nietzsche and Philosophy 철학자 2017.10.31 102
323 '니체사전' 촌평 (이전) 철학자 2017.10.31 163
322 통치와 피치, 복종과 자유... (논평) 철학자 2017.09.27 81
321 science의 어원 철학자 2017.09.27 312
320 스피노자는 포르투칼어를 사용했다 (이전) 철학자 2017.09.27 143
319 종교와 철학은 상극 철학자 2017.09.27 89
318 '진리'라는 번역어의 유래 철학자 2017.09.27 83
317 existence라는 낱말의 출현 철학자 2017.09.27 59
316 흄, 양자역학, 칸트 철학자 2017.08.06 1777
315 problematique / 고민거리 철학자 2017.07.26 192
314 니체와 불교 (이전) 철학자 2017.07.20 687
313 De ente et essentia per Thomas Aquinas 철학자 2017.07.19 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