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철학과 문화론

철학과 철학사 애도 노무현

철학자 2009.05.23 10:56 조회 수 : 290413

끝내 돌아오지 못할 길을 갔구려.
얼마나 심약했으면 그런 선택을...
그러나 단지 심약함은 아닐 테고, 차라리 바보 같은 순수함이라 하겠소.
쉬이 잊혀질까 두렵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고문살인의 전말 (김동렬 펌) [5] 철학자 2009.05.24 257093
» 애도 노무현 [3] 철학자 2009.05.23 290413
공지 He will and should and must be back [5] 철학자 2009.04.18 264573
공지 그 때는 우리가 참 강했다 철학자 2008.02.22 278608
257 니체의 종교 평가에 대해.... [3] 한경우 2006.05.01 6558
256 개인주의의 최고도의 완성. 위즐 2006.05.08 4164
255 '힘에의 의지'라는 바보 같은 번역어 [5] 김재인 2006.05.10 10438
254 공동체와 포스트모더니즘 [2] 김재인 2006.05.18 4867
253 권력의지의 바른 해석을 위하여 김재인 2006.05.24 203
252 제3세계의 철학 [2] 김재인 2006.05.26 6206
251 [re] 자료1 - 선악을 넘어 19절 번역 [1] 김재인 2006.06.04 8060
250 서울여대 '현대 철학의 흐름' 강좌 기말고사 안내 [4] 김재인 2006.06.16 7292
249 선험적? 초월적? 번역관련질문 [3] 난만이 2006.07.23 9801
248 아무나 같은 곳에 글을 쓴다고... 김재인 2006.07.26 8159
247 ‘프랑켄슈타인’을 두려워하는 이유/이지훈 김재인 2006.07.27 7168
246 해석 부탁합니다 [6] 동동 2007.03.03 8168
245 죽은 플라톤, 한국말로 살아나다 [1] 김재인 2007.04.18 9272
244 니체에 관해서 질문드립니다. [1] 단선 2007.07.03 8519
243 니체의 유고 하나 (힘과 권력의지의 관계) [6] 김재인 2007.09.06 12130
242 사이버 정치가 곧 정치이다 (1997) 김재인 2007.09.16 7980
241 컴퓨터를 고치며 철학자 2007.09.30 14196
240 러셀의 흄에 관한 논평 중에서 철학자 2007.10.07 16535
239 길들일 수 없는 자 [2] 철학자 2007.12.14 11341
238 반항과 순응 철학자 2008.01.29 3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