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철학과 문화론

철학과 철학사 단상

김재인 2006.02.17 01:43 조회 수 : 3671 추천:15

  별 기대 없이 박노자의 최신작 <당신들의 대한민국2>를 구입했다. 역시나!
  통독을 할 시간은 없었지만, 몇 대목을 봤는데, 일단 편제가 짧은 기고글을 수합한 식이어서 신선함은 많이 떨어졌다. 즉, 이미 다른 지면을 통해 읽었던 글들이 많았다는 말이다.
  더 큰 문제는 <당신들의 대한민국>이 처음 나왔을 때의 신선함과 예리함 대신(물론 전에 언급한 적 있지만 다시 보면 비판의 여지가 많긴 하다) 한물 간(?) 주장들의 되풀이를 확인하게 되어 떨어지게 된 선도이다. 상큼한 햇과일이 아니라 오래 보관하여 맛이 떨어진 과일이 주는 불쾌감과 유사하다. 
  박노자는 현실의 지식인이라기보다는 천상의 지식인에 가깝다. 과거 이방인으로서 한국을 바라볼 때의 그 시선이 이제 그에게는 없어진 듯싶다. 무슨 말을 하려는 것인지 이해 가지 않는 대목도 많다. 가장 압도적인 구절은 이렇다. "그래서 '진보적 교수'라는 말을 들을 때 형용 모순이라는 생각이 든다."(97) 그래서 어쩌잔 말인가? 박노자 교수는 그냥 '교수'이거나 '진보적' 비정규직 학자거나로 갈라지는 두 갈래 길에서 과감히 선택할 수 있을까?
  한 마디로 박노자 교수의 글에는 현실적 힘이 없다. 그래서일까? 내가 그의 책을 돈 주고 살 일이 다시 있을까 하는 의문이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고문살인의 전말 (김동렬 펌) [5] 철학자 2009.05.24 255629
공지 애도 노무현 [3] 철학자 2009.05.23 288797
공지 He will and should and must be back [5] 철학자 2009.04.18 262604
공지 그 때는 우리가 참 강했다 철학자 2008.02.22 277312
296 오늘날 시를 쓰는 사람은 (이전) [12] 김재인 2005.10.04 12881
295 니체 번역에 관한 몇가지 글들 [2] 신승원 2005.10.05 4699
294 들뢰즈적 시각으로 본다면 황우석 교수의 연구는?? [1] 2005.10.08 3882
293 왜 들뢰즈가 비트겐슈타인을 폄하했을까요? [3] 난나나나 2005.10.08 4338
292 [re] 황우석 관련 자료 [1] 김재인 2005.10.12 3427
291 고은과 노벨상 [4] 김재인 2005.10.14 9431
290 관용에 관한 참고자료 (홍세화 펌) 김재인 2005.10.15 3311
289 아기가 다 빨 때까지 기다려야 한다 [1] 김재인 2005.10.19 3816
288 니체에 대해 조언을 얻고자.. [1] 돌돌돌도 2005.11.24 3286
287 니체에 대해 알고싶습니다(너무 추상적인 질문인거 압니다) [7] 최군 2005.11.26 4249
286 "소크라테스는 악법도 법이라 말하지 않았다" 김재인 2005.12.02 3441
285 후설에 대해 질문드립니다. eunjin 2005.12.04 3298
284 하이데거 질문드립니다 eunjin 2005.12.04 3249
283 니체의 위계질서...... [8] grunge 2005.12.14 3932
282 [re] 니체의 위계질서......( 수긍가는 면이 있어서 퍼옴) [3] 신승원 2006.01.15 3373
281 철학자들의 계보 [1] 궁금이 2006.02.01 4665
280 흉내 내기 김재인 2006.02.08 3464
279 그리스, 로마 철학 개괄서 좀 추천해주세요. [2] gardiner 2006.02.12 3825
278 책세상 판 니체 전집 어느 사람 번역이 볼 만한가요? [1] 쩬쩨보스네쩨세 2006.02.12 4006
» 단상 [4] 김재인 2006.02.17 36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