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철학과 문화론

세계 속의 삶 비관주의와 낙관주의

철학자 2008.06.24 18:52 조회 수 : 10322

낙관주의가 마냥 세상을 좋게만 보거나 좋아질 거라 기대하는 것을 가리킨다면, 그것은 실상 맹목과 별반 다르지 않을 것이다.
진정한 낙관주의란 비관주의 속에서 싹터 올라온 것이어야 한다.
사실, 성공이 보장된 시도라면, 또는 확률적으로 성공 가능성이 높은 시도라면, 그런 시도를 하는 것에 대해 높게 평가할 이유는 없다.
그것은 당연한 행동일 수 있기에 그렇다.
반대로 거의 실패가 예정되어 있는 시도라면, 또는 실패할 수밖에 없는 시도라면, 그런 시도를 하는 것에 대해서는?
낙관주의와 맹목이 갈라지게 되는 지점은 바로 이 근방이리라.
화산에 몸을 던진 어느 철학자는 낙관적인가 맹목인가.
혁명의 미래가 배반일 수밖에 없다는 것을 역사가 보여줄 때, 시도하는 것은 낙관인가 맹목인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고문살인의 전말 (김동렬 펌) [5] 철학자 2009.05.24 254962
공지 애도 노무현 [3] 철학자 2009.05.23 287965
공지 He will and should and must be back [5] 철학자 2009.04.18 261330
공지 그 때는 우리가 참 강했다 철학자 2008.02.22 276849
456 강유원 방송원고;개똥철학도 철학이다. [8] 화산폭발 2004.11.02 11143
455 "친절한 금자씨" 마음에 와 닿았던 영화평. 신승원(펌) 2005.09.09 10923
454 교학상장(敎學相長) 철학자 2008.06.18 10872
453 집과 고향; 니체, 들뢰즈, 프로이트, 하이데거 (이전) 철학자 2017.02.09 10655
452 正名 철학자 2008.07.10 10651
451 글 읽기의 중요성 (최시한) 철학자 2009.05.10 10620
450 예 술 과 삶 서동철(펌) 2004.04.08 10608
449 사랑도 명예도 이름도 남김 없이 철학자 2008.04.19 10511
448 책임져야 할 일 철학자 2008.06.26 10337
» 비관주의와 낙관주의 철학자 2008.06.24 10322
446 전쟁에 대해 철학자 2008.05.05 10299
445 민주주의 본질의 승리인가? 철학자 2008.04.09 10116
444 노벨 문학상에 도전한다? (이전) [1] 김재인 2002.03.09 10098
443 '디지털 시대의 문화 예술' 서평 김재인 2002.02.02 9989
442 이론이 곧 실천이다 (이전) [1] 김재인 2002.01.29 9745
441 선험적? 초월적? 번역관련질문 [3] 난만이 2006.07.23 9728
440 문화론 유감 서동철(펌) 2004.02.25 9672
439 윈도7 사용 철학자 2009.01.11 9610
438 철학과와 철학원 (이정전 펌) 철학자 2009.07.16 9421
437 라캉의 수학 (펌) 철학자 2009.02.06 94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