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철학과 문화론

철학과 철학사 카뮈의 '시지프스 신화' 질의 응답

김재인 2004.03.12 00:57 조회 수 : 8375 추천:46

안녕하세요. 공부하다가 궁금한 점이 있어서 이렇게 메일을 보냅니다.
한번씩 홈페이지를 찾는 사람입니다.

질문은 간단합니다.
시지프스 신화를 보고...
<실존주에서 보면> 삶은 선택과 결단의 연속이다. 마치 시지프스가 끊임없이 바위를 밀어올리듯 우리는 끊임없이 선택해야 한다. 자신의 운명은 오로지 자신의 판단과 선택에 달려있다.
그러나 시지프스는 제우스에게 형벌을 받고 있는 것이 아닙니까? 자신의 선택한 것이 아니라?
상황은 만든 장본인은 시지프스이지만요?
좀 헤갈려서?
죄송하지만 꼭 답변해 주세요.

---------------------------

제게 온 메일입니다.
모든 분들께 답변을 드리는 것도 좋을 것 같아 게시판에 답변을 적습니다.

시지프스(희랍어로는 '시시포스'가 맞답니다, 암튼)가 제우스에게 형벌을 받고 있다는 것은 오늘날 어법으로 하자면 시지프스가 이러저러한 상황에 놓여 있다는 말이 되겠습니다. 신에 의한 형벌이 아니라 시지프스가 놓인 상황 또는 처지랄까요. 그것은 자신이 선택한 것이 아닙니다. 맞습니다. 카뮈의 '시지프스 신화'를 보시면, 우리가 놓인 상황을 '부조리'라 이름합니다. 우리가 태어난 상황이 그러하다, 우리가 태어나 봤더니 우리는 그러한 상황에 놓여 있더라, 라는 것이지요. 그 부조리의 의미는 '생에 의미가 없다'는 것으로 요약됩니다. 생에는 원래 존재하는 선험적 의미 같은 것은 부재한다는 것이지요. 그렇기 때문에 필요한 것이 '창조'입니다. 의미는 우리가 만들어내는 것이지 원래 있는 것이 아니다. 뭐 이렇습니다.

질문하신 분은 실존주의를 언급하셨는데, 시지프스 신화는 실존주의보다는 카뮈의 사상에서 주로 언급되고요, 하지만 질문하신 내용은 사실 카뮈의 답변뿐 아니라 실존주의(싸르트르, 보봐르 등)에서도 내리는 답변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궁극적인 문제의식이 겹친다고나 할까요. 복잡한 내용에 너무 간략히 답변을 드린 것 같기도 합니다만, 일단 이 정도로 답변 마치겠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고문살인의 전말 (김동렬 펌) [5] 철학자 2009.05.24 254466
공지 애도 노무현 [3] 철학자 2009.05.23 287132
공지 He will and should and must be back [5] 철학자 2009.04.18 260319
공지 그 때는 우리가 참 강했다 철학자 2008.02.22 276362
» 카뮈의 '시지프스 신화' 질의 응답 [13] 김재인 2004.03.12 8375
131 다시 불거진 '오역' 논란 김재인 2004.03.10 3423
130 반론 : 진태원 씨의 지적에 답한다 김재인 2004.03.10 3531
129 비판 : 데리다의 '불량배들' 국역본의 문제점 김재인 2004.03.10 3318
128 외국서적 번역 이대로 좋은가...짧은 시간에 졸속 양산 김재인 2004.03.10 3438
127 "unexamined life is not worth living" [1] dabbler 2004.01.25 4478
126 내가 생각하는 Ubermensch(위버멘쉬) 란..... [1] 정철 2004.01.04 3516
125 초인은 과정과 자세? [3] 서인식 2004.01.04 3309
124 니체의 초인개념에대해 알려주세요~ [1] 정아 2004.01.03 3373
123 짜라투스트라의 구역질에 대해서 질문입니다. [4] 박시균 2003.12.18 3396
122 제발~~~대답해주셔요~~ [1] 2003.12.09 3286
121 니체의 도덕론에 대해서... 좀 알려주세요.. [3] 니체미워! 2003.12.07 3319
120 니체가 살았던 시대배경에 관한 질문. 감자돌이 2003.11.28 3384
119 소크라테스의 죽음은 올바른 것이었나. [3] 철학하는 이 2003.11.15 3805
118 사회철학에서 인간의 '일할 권리'를 '인간존엄'과 관련하여 어떻게 설명하나요? cosmos 2003.11.02 3380
117 마르크스의 사상 철학자 2003.10.27 3396
116 니체를 비판 할 만한.... [3] 박재홍 2003.10.19 3294
115 사람들은... [2] 고려 2003.10.13 3303
114 너무 성급할 것 없습니다 김재인 2003.09.02 3393
113 간략한 답변 김재인 2003.09.02 33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