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철학과 문화론

"그(=루소)의 시대 이래로 자기 자신을 혁명가로 생각하는 사람은 두 파로 나뉘어져 왔는데, 루소를 따른 사람들과 로크를 따른 사람들이다. 한때는 그들이 서로 협력하여, 많은 사람들은 그들 사이에서 아무런 모순도 발견하지 못했다. 그러나 점차 서로 양립할 수 없는 모순이 밝혀지게 되었다. 현대에 이르러서 히틀러는 루소의 소산이고 루스벨트나 처칠은 로크의 소산이다."(<서양철학사>에서)

음미할 만한 대목이라 생각해서 옮겨보았다. 또한 렘프레히트의 평가의 몇 대목도 함께 옮겨놓겠다(<서양철학사>).

"자연 상태라 하는 것은 하나의 역사적 시기를 기술하는 개념이 아니다. 오히려 그것은 하나의 좋은 사회의 심상이다."(512쪽)

"루소는 역사상의 어느 누구보다도 철학에 있어서의 낭만주의를 대표하는 인물이다. 그는 원시적 생활을 이상적인 것으로 표현했으나 언제까지나 원시적 생활을 이상화하지는 않았다. 그러나 이성적 판단에 반대하여 감정에 호소한 것은 사실이다. 그는 이성을 불신했던 까닭에 한 번도 진실되고 신뢰할 만한 감정과 헛되고 공상적이고 혹은 악의에 찬 감정을 구별하는 기준을 시사조차 할 수 없었다."(514쪽)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고문살인의 전말 (김동렬 펌) [5] 철학자 2009.05.24 255161
공지 애도 노무현 [3] 철학자 2009.05.23 288208
공지 He will and should and must be back [5] 철학자 2009.04.18 261693
공지 그 때는 우리가 참 강했다 철학자 2008.02.22 276993
» 루소에 대한 러셀의 평가의 한 대목 김재인 2005.03.15 3302
151 [re] 루소에 대한 러셀의 평가의 한 대목 [3] 김시원 2005.03.21 3749
150 책세상 판 니체 전집 단상 [7] 김재인 2005.04.17 6815
149 니체가 쓴 책 가운데 이런 제목이 붙은 책도 있는지 알고 싶습니다. [9] 폴리실러블 2005.05.11 3862
148 요즘 니체전집 유고를 읽으면서 느끼는 것. 신승원 2005.05.13 3380
147 하이데거가 니체 비판한거 도대체 모르겠어요 [8] 김경민 2005.05.15 4267
146 하이데거의 '존재' 개념 [2] 큰파도 2005.05.22 3312
145 니체의 미학 책 추천바랍니다. [9] han 2005.05.28 4920
144 이글의 출처좀 알수있을까요? min 2005.05.29 3478
143 니체가 살았던 시대적 배경이나 상황에대해알고싶스 [1] min 2005.05.31 4216
142 니체 [3] 2005.06.02 3372
141 너무 궁금한게 있어서요.... [6] 서혜리 2005.06.07 3381
140 프리드리히 니체? 차라투스트라? [13] 너구리니체 2005.06.07 3520
139 아리스토텔레스의 entelecheia [5] 장준호 2005.06.20 3389
138 백승영 교수가 책을 내셨네요... [12] 신승원 2005.06.22 7200
137 데리다 <법의 힘> 서평 [7] 김재인 2005.06.24 4056
136 이상주의 김재인 2005.08.05 3376
135 백승영 교수의 인터뷰. 신승원 2005.08.18 7631
134 단테의 트라수마나르와 니체의 위버멘쉬 벤야민 2005.08.30 4146
133 상식 = 상투적 지식 김재인 2005.09.05 32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