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철학과 문화론

세계 속의 삶 호킹과 인공지능

철학자 2017.12.05 15:45 조회 수 : 400

스티븐 호킹 박사의 아무말 대잔치 (A v ~A)

"그는 "효과적인 인공지능을 만드는 것은 우리 문명사에서 가장 큰 사건이 될 수도 있고, 최악의 사건이 될 수도 있다"며 "우리는 AI로부터 큰 도움을 받을지, 그것에 의해 옆으로 밀려나거나 파괴될지 아직 알 수 없다"고 언급했다."

왜 이런 말이 기사가 되어야 하나?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oid=003&aid=0008271586&sid1=001&lfrom=facebook

 

【서울=뉴시스】 안호균 기자 = 영국의 물리학자 스티븐 호킹 박사가 빠르게 발전하고 있는 인공지능(AI) 기술에 대해 "인류 문명사의 최악의 사건이 될 수 있다"고 경고했다.


6일(현지시간) CNBC에 따르면 호킹 박사는 이날 포르투갈 리스본에서 열린 웹서밋 테크 컨퍼런스에 참석해 "이론상으로 컴퓨터는 인간의 지능을 모방하고, 그것을 넘어설 수도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호킹 박사는 AI의 잠재력이 인류가 변형시킨 자연을 원상태로 되돌리거나 가난·질병 문제를 해결하는 일 등에 활용될 수 있지만, 미래는 불투명하다고 진단했다.

그는 "효과적인 인공지능을 만드는 것은 우리 문명사에서 가장 큰 사건이 될 수도 있고, 최악의 사건이 될 수도 있다"며 "우리는 AI로부터 큰 도움을 받을지, 그것에 의해 옆으로 밀려나거나 파괴될지 아직 알 수 없다"고 언급했다.

또 "우리가 AI의 잠재적인 리스크에 대비하지 않는다면 그것은 강력한 자동화 무기나 소수가 다수를 억압하기 위한 수단으로 변질될 수 있다"며 "그것은 우리 경제에 커다란 혼란을 가져올 것"이라고 우려했다.

그는 이같은 부작용을 방지하기 위해 AI 제작사들이 모범 사례와 효율적인 관리 체계를 채택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특히 유럽에서 추진되고 있는 새로운 법안의 필요성 대해 강조했다. 일부 유럽 의회 의원들은 올해 초부터 EU 전체에 적용되는 새로운 AI 규범 도입을 추진하고 있다.

호킹 박사는 "나는 낙관주의자이고 세계의 이익을 위한 AI를 만들어낼 수 있다고 믿는다"며 "우리가 위험을 인식하고 가능한 최선의 관리 체계를 채택하고 미리 잘 대비한다면 AI는 우리와 조화를 이룰 수 있다"고 강조했다.

ahk@newsis.co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고문살인의 전말 (김동렬 펌) [5] 철학자 2009.05.24 254436
공지 애도 노무현 [3] 철학자 2009.05.23 287093
공지 He will and should and must be back [5] 철학자 2009.04.18 260253
공지 그 때는 우리가 참 강했다 철학자 2008.02.22 276333
252 니체에 관해서 질문드립니다. [1] 단선 2007.07.03 8466
251 죽은 플라톤, 한국말로 살아나다 [1] 김재인 2007.04.18 9192
250 해석 부탁합니다 [6] 동동 2007.03.03 8092
249 ‘프랑켄슈타인’을 두려워하는 이유/이지훈 김재인 2006.07.27 7093
248 아무나 같은 곳에 글을 쓴다고... 김재인 2006.07.26 8099
247 선험적? 초월적? 번역관련질문 [3] 난만이 2006.07.23 9663
246 서울여대 '현대 철학의 흐름' 강좌 기말고사 안내 [4] 김재인 2006.06.16 7229
245 [re] 자료1 - 선악을 넘어 19절 번역 [1] 김재인 2006.06.04 7437
244 제3세계의 철학 [2] 김재인 2006.05.26 6130
243 권력의지의 바른 해석을 위하여 김재인 2006.05.24 147
242 공동체와 포스트모더니즘 [2] 김재인 2006.05.18 4801
241 '힘에의 의지'라는 바보 같은 번역어 [5] 김재인 2006.05.10 6704
240 개인주의의 최고도의 완성. 위즐 2006.05.08 4102
239 니체의 종교 평가에 대해.... [3] 한경우 2006.05.01 6484
238 니체와 의지 [1] 김재인 2006.04.30 1306
237 니체 저작중에서...불교에 관한...평가가 있는 부분이 어디에요?? [2] 한경우 2006.04.30 4403
236 [re] 이정우 씨의 글에 대한 약간의 커멘트 [1] 김재인 2006.04.29 4378
235 긍정하라, 가고 오고 돌고 도는 삶/이정우 [3] 김재인 2006.04.28 6037
234 서울여대 '현대 철학의 흐름' 강좌 중간고사 안내 [2] 김재인 2006.04.26 4755
233 과학적 노동에 대하여 / 이종영 김상 2006.04.19 34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