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철학과 문화론

세계 속의 삶 호킹과 인공지능

철학자 2017.12.05 15:45 조회 수 : 497

스티븐 호킹 박사의 아무말 대잔치 (A v ~A)

"그는 "효과적인 인공지능을 만드는 것은 우리 문명사에서 가장 큰 사건이 될 수도 있고, 최악의 사건이 될 수도 있다"며 "우리는 AI로부터 큰 도움을 받을지, 그것에 의해 옆으로 밀려나거나 파괴될지 아직 알 수 없다"고 언급했다."

왜 이런 말이 기사가 되어야 하나?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oid=003&aid=0008271586&sid1=001&lfrom=facebook

 

【서울=뉴시스】 안호균 기자 = 영국의 물리학자 스티븐 호킹 박사가 빠르게 발전하고 있는 인공지능(AI) 기술에 대해 "인류 문명사의 최악의 사건이 될 수 있다"고 경고했다.


6일(현지시간) CNBC에 따르면 호킹 박사는 이날 포르투갈 리스본에서 열린 웹서밋 테크 컨퍼런스에 참석해 "이론상으로 컴퓨터는 인간의 지능을 모방하고, 그것을 넘어설 수도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호킹 박사는 AI의 잠재력이 인류가 변형시킨 자연을 원상태로 되돌리거나 가난·질병 문제를 해결하는 일 등에 활용될 수 있지만, 미래는 불투명하다고 진단했다.

그는 "효과적인 인공지능을 만드는 것은 우리 문명사에서 가장 큰 사건이 될 수도 있고, 최악의 사건이 될 수도 있다"며 "우리는 AI로부터 큰 도움을 받을지, 그것에 의해 옆으로 밀려나거나 파괴될지 아직 알 수 없다"고 언급했다.

또 "우리가 AI의 잠재적인 리스크에 대비하지 않는다면 그것은 강력한 자동화 무기나 소수가 다수를 억압하기 위한 수단으로 변질될 수 있다"며 "그것은 우리 경제에 커다란 혼란을 가져올 것"이라고 우려했다.

그는 이같은 부작용을 방지하기 위해 AI 제작사들이 모범 사례와 효율적인 관리 체계를 채택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특히 유럽에서 추진되고 있는 새로운 법안의 필요성 대해 강조했다. 일부 유럽 의회 의원들은 올해 초부터 EU 전체에 적용되는 새로운 AI 규범 도입을 추진하고 있다.

호킹 박사는 "나는 낙관주의자이고 세계의 이익을 위한 AI를 만들어낼 수 있다고 믿는다"며 "우리가 위험을 인식하고 가능한 최선의 관리 체계를 채택하고 미리 잘 대비한다면 AI는 우리와 조화를 이룰 수 있다"고 강조했다.

ahk@newsis.co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고문살인의 전말 (김동렬 펌) [5] 철학자 2009.05.24 254470
공지 애도 노무현 [3] 철학자 2009.05.23 287141
공지 He will and should and must be back [5] 철학자 2009.04.18 260331
공지 그 때는 우리가 참 강했다 철학자 2008.02.22 276368
312 fMRI 뇌 영상 기술의 근본적 문제 철학자 2017.07.17 68
311 이미지나 물리적 토대(수량화된 정보)가 사람들의 믿음에 어떻게 작용하는지에 철학자 2017.07.17 45
310 철학 연구자들의 기만에 속지 않는 법 철학자 2017.07.12 99
309 맑스 1844 초고 관련 철학자 2017.07.11 377
308 한국의 맑스 연구 현황을 개탄함 철학자 2017.07.10 69
307 스피노자의 '절대의 논리' 철학자 2017.07.05 380
306 스피노자에서 ‘의미의 논리’ 또는 ‘표현의 논리’ [1] 철학자 2017.07.04 1151
305 개념(concept)과 붙잡음 (이전) 철학자 2017.07.02 1028
304 스피노자와 존재의 일의성 문제 철학자 2017.06.28 538
303 라캉과 주체의 사라짐 철학자 2017.06.22 1585
302 연구자가 균형감각을 견지하려는 게 옳은 걸까? (이전) 철학자 2017.06.21 133
301 아인슈타인과 푸앵카레의 시간 철학자 2017.05.22 54
300 하이데거와 나치 철학자 2017.05.22 715
299 좋은 서양철학사 책은 어떤 걸까?(이전) 철학자 2017.05.07 12993
298 Henri Poincaré(1905) La Valeur de la science [6] 철학자 2017.05.02 51
297 한국 철학 또는 한국 사상이 있을까? (이전) 철학자 2017.04.01 932
296 데카르트 [[성찰]] 단상 철학자 2017.03.09 221
295 Spinoza après Marx, ou le problème de l’ontologie marxienne par Florence Hulak 철학자 2017.02.21 58
294 현대 프랑스 사상 사전 철학자 2017.02.20 104
293 아인슈타인 vs. 베르그손 철학자 2017.02.20 3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