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철학과 문화론

철학과 철학사 애도 노무현

철학자 2009.05.23 10:56 조회 수 : 288789

끝내 돌아오지 못할 길을 갔구려.
얼마나 심약했으면 그런 선택을...
그러나 단지 심약함은 아닐 테고, 차라리 바보 같은 순수함이라 하겠소.
쉬이 잊혀질까 두렵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고문살인의 전말 (김동렬 펌) [5] 철학자 2009.05.24 255627
» 애도 노무현 [3] 철학자 2009.05.23 288789
공지 He will and should and must be back [5] 철학자 2009.04.18 262580
공지 그 때는 우리가 참 강했다 철학자 2008.02.22 277311
152 영원회귀사상에 대해서 cogito 2002.09.02 3489
151 김재인님! 제발 오셔서 데리다와 후설의 철학을 검증해주세요! i2ndadam 2003.02.20 3485
150 외국서적 번역 이대로 좋은가...짧은 시간에 졸속 양산 김재인 2004.03.10 3485
149 이글의 출처좀 알수있을까요? min 2005.05.29 3485
148 철학강의 3. 실천으로서의 방법 김재인 2002.07.01 3484
147 [re] 이것좀 봐주시면 고맙겠습니다!! 김송일 2002.05.21 3483
146 디오니소스~~~? [2] 고등학생 2003.08.18 3477
145 철학입문에 관한 질문입니다^^ [2] alexandro 2004.12.07 3473
144 푸코에 대해 궁금합니다. [4] 박창희 2004.04.12 3471
143 흉내 내기 김재인 2006.02.08 3464
142 고등학생 2003.05.07 3463
141 까뮈, 어떻게 읽어야 할까요? [1] 김명철 2003.01.12 3455
140 다시 불거진 '오역' 논란 김재인 2004.03.10 3446
139 니체가 말하는 예술적 인간? [1] 최길혁 2002.12.12 3444
138 니체가 살았던 시대배경에 관한 질문. 감자돌이 2003.11.28 3442
137 "소크라테스는 악법도 법이라 말하지 않았다" 김재인 2005.12.02 3441
136 [re] 아시는 분은 제발 답좀 해주세요.. ㅠㅠ 김명철 2002.06.08 3440
135 환상 현실 속의 기우뚱한 균형 (김진석 서평) 김재인 2002.06.26 3438
134 지나간 계몽과 도래할 계몽(데리다의 마지막 말) - 펌 김재인 2004.12.28 3434
133 니체의 '차라투스트라는 이렇게 말했다'에 대한 질문입니다. [1] quci 2004.06.02 34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