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철학과 문화론

뇌과학이 '뇌' 및 '뇌와 마음의 관계'에 대해 밝혀낸 바가 거의 없다는 사실에 대한 외면.

뇌과학이 발전하면 강인공지능, 나아가 초인공지능을 구현할 수 있다는 인공지능 기술 자체에 대한 무시.

 

"약한 인공지능[=책의 내용상 강인공지능AGI을 가리킴]이 가능해지시 시작한 이유는 뇌과학의 발달로 물체인식, 음성인식, 기억 등의 과정을 이해하고 알고리즘으로 구현되어 기계에 심어줬기 때문이죠. 다시 말하자면 AGI가 가능해지기 시작한 것은 AGI에 필요한 뇌의 기능들을 이해했기 때문입니다. 이런 맥락으로 강한 인공지능[=문맥상 초인공지능ASI을 가리킴]이 여전히 불가능한 이유는 ASI에 필요한 뇌과학적 요소들, 정신·감정·창의성·자아에 대해 뇌과학적으로 이해를 못했기 때문입니다. 결국 우리가 이해하지 못해서 불가능하다고 믿는 거예요."(김대식, <김대식의 인간 VS 기계>, 동아시아, 2016, 318쪽)

 

학습, 진화 등 비유 의존하는 논증.

알고리즘의 논리적 토대에 대해서도, 생명과 뇌의 진화에 대해서도 정확한 발언이 없음.

 

"게다가 이 AGI는 학습기능을 기반으로 합니다. 딥러닝 같은 학습이죠. 따라서 AGI가 갱기면 우리가 원하지 않아도 스스로 ASI로 진화할 가능성은 얼마든지 있습니다."(김대식, 같은 책, 319쪽)

 

"앞으로의 산업혁명은 인공지능 위주다 보니 어쩌면 기계가 스스로 업그레이드하게 될 수도 있습니다. 인공지능은 그냥 세탁기만 만들지 않고, 더 나은 세탁기를 설계하겠지요."(김대식, 같은 책, 290쪽)

 

현장의 인공지능 연구 현황에 대한 정보의 결여.

 

"인공지능을 연구하는 사람이다 보니 4, 5년 전부터 인공지능이 언제 되냐 하는 질문을 많이 받았습니다. 4, 5년 전이었다면 웃어주거나 진지하게 받아들이지 않았을 것 같습니다. 그때였으면 인공지능은 영화 속에나 등장하는 것이고, 현실에서 영화 같은 인공지능이 나오려면 몇백 년은 걸릴 거라고 대답했겠죠. 그런데 3, 4년 전부터 있었던 인공지능 분야에 딥러닝이라는 알고리즘이 등장합니다. 그 이후 동일한 질문을 받게 될 때면 20~30년, 빠르면 10년 후에도 가능할 수오 있다고 답변을 바꾸게 됐고, 그리고 그 생각을 꽤 확신합니다."(김대식, 같은 책, 125~126쪽)

 

"인공지능 기반의 기술이 분명 특이점을 만들 것인데, 이 시점이 언제인지는 아무도 모릅니다. 확실한 것은 200년 후가 아니라 10~30년 남짓 남았다는 거죠. 하지만 우리는 여전히 [추수감사절 전날까지] 일상을 즐기던 칠면조들처럼 '지금까지 일어나지 않았으니 앞으로도 일어나지 않을 일'이라고 착각하며 살고 있지는 않나요?"(김대식, 같은 책, 272쪽)

 

자기 전문 연구 분야가 아니면 더 열심히 공부하고 발언했으면 좋겠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고문살인의 전말 (김동렬 펌) [5] 철학자 2009.05.24 254436
공지 애도 노무현 [3] 철학자 2009.05.23 287093
공지 He will and should and must be back [5] 철학자 2009.04.18 260253
공지 그 때는 우리가 참 강했다 철학자 2008.02.22 276333
152 논쟁을 보면서 답답하다는;; 2004.07.11 3360
151 김규항씨가 말하는 이진경교수 [2] 오온욱 2004.07.11 3509
150 이진경 교수에 관한 단상 김재인 2004.07.10 4182
149 소외 이겨낸 소내, 초월에 맞선 포월 (김진석 기사) 김재인 2004.07.03 3799
148 해체주의라는 큰 물결에 휩쓸려 가는 이성을 건져낼 수는 없습니까? [14] 안티해체주의 2004.06.15 3632
147 민예총 문예아카데미 철학강좌 안내 민예총 2004.06.11 3337
146 이 말 니체가 한 말이 맞는지좀.. 횬뉨 2004.06.05 3384
145 니체의 '차라투스트라는 이렇게 말했다'에 대한 질문입니다. [1] quci 2004.06.02 3369
144 인간관과 가치관...에 대해서 질문이요.. ours007 2004.05.31 3472
143 안녕하십니까........저는.... 무개념호랑이 2004.05.14 3360
142 책에 대한 질문입니다. [8] Ange 2004.05.08 3324
141 제1회 논술 공개 모의고사 김재인 2004.05.06 3482
140 비트겐슈타인 형뉨께서는.... [5] ALLisDREAM 2004.05.04 3637
139 답변 부탁드립니다... [1] 영지 2004.04.20 3663
138 이문장 니체가 한말이 맞나요? [2] 정요미나 2004.04.16 3450
137 푸코에 대해 궁금합니다. [4] 박창희 2004.04.12 3424
136 이 문장 뜻이 멀까요? [2] ㅇㅇ 2004.04.02 3597
135 니체 '혹시 이구절이 어디에 있는건지...' [3] 신승원 2004.03.19 3392
134 삶에 대한 ... [1] LSM 2004.03.18 3715
133 라이프니츠에 관한 설명좀 해주세요~ 라이프니츠 2004.03.18 38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