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철학과 문화론

철학과 철학사 He will and should and must be back

철학자 2009.04.18 12:45 조회 수 : 260131 추천:1

He will and should and must be back. Who's he?
I know that reality is not ideal and that purity is not ideal concept. On purity Nietzsche mentions in Zarathustra a sea into which all the dirties flows but which always remains pure. What is real purity? It's like a sea. Yes, he is.
But sea is yet small, see must be an ocean. It takes time....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고문살인의 전말 (김동렬 펌) [5] 철학자 2009.05.24 254365
공지 애도 노무현 [3] 철학자 2009.05.23 287001
» He will and should and must be back [5] 철학자 2009.04.18 260131
공지 그 때는 우리가 참 강했다 철학자 2008.02.22 276258
332 라이프니츠와 변용(affection) 철학자 2018.01.09 704
331 철학 공부의 어려움 철학자 2018.01.08 1165
330 라이프니츠의 개념 apperception의 번역 철학자 2018.01.06 546
329 철학자의 인명 표기가 이상해요 (니체, 스피노자) (이전) 철학자 2017.11.20 160
328 진정한 난수를 활용할 수 있을까? 철학자 2017.11.07 66
327 니체와 시간 개념 철학자 2017.10.31 439
326 들뢰즈의 '권력의지' 해석 (1980~81년 강의에서) 철학자 2017.10.31 234
325 Wille zur Macht의 zu의 용법 철학자 2017.10.31 17
324 excerps from Nietzsche and Philosophy 철학자 2017.10.31 5
323 '니체사전' 촌평 (이전) 철학자 2017.10.31 40
322 통치와 피치, 복종과 자유... (논평) 철학자 2017.09.27 24
321 science의 어원 철학자 2017.09.27 56
320 스피노자는 포르투칼어를 사용했다 (이전) 철학자 2017.09.27 64
319 종교와 철학은 상극 철학자 2017.09.27 35
318 '진리'라는 번역어의 유래 철학자 2017.09.27 25
317 existence라는 낱말의 출현 철학자 2017.09.27 13
316 흄, 양자역학, 칸트 철학자 2017.08.06 499
315 problematique / 고민거리 철학자 2017.07.26 72
314 니체와 불교 (이전) 철학자 2017.07.20 544
313 De ente et essentia per Thomas Aquinas 철학자 2017.07.19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