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철학과 문화론

 

facebook May 4, 2014.

저 유명한 예수의 레토릭. "누구든 죄 없는 자라면 이 여인을 돌로 쳐라!" 2천 년 전 저 레토릭의 유령이 대한민국을 떠돌고 있다. 최근 홍세화를 비롯해서 박노자, 이진경 등이 구사한 바로 그 레토릭이기도 하다. 김대중-노무현부터 이명박-박근혜를 다 똑같다고 주장하는 논거가 바로 거기에 있다. 정체 모를 '신자유주의'라는 만능열쇠를 사용한 비판은 이 레토릭의 연장에 있다. "신자유주의라는 죄 없는 자 있으면 나와 보라!" 이 레토릭 앞에서 사람들은 무기력해지고 죄책감을 느끼게 된다. 모두를 죄인으로 만드는 레토릭은 아담의 원죄처럼 면면히 지속된다. 모두의 발목을 걸고 넘어지는 비판적 진술은, 그러나, 모든 죄의 무게를 똑같게 만드는 가해자의 최후 변론이다. 죄 없는 자, 나에게 돌을 던지라! 대한민국의 이른바 지식인들은 겨우 이 정도밖에 할 줄 모르는가? 그래서 모두에게서 '내탓이오(mea culpa)'라는 자백을 받아낸들, 그래서 어쩔 건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고문살인의 전말 (김동렬 펌) [5] 철학자 2009.05.24 252044
공지 애도 노무현 [3] 철학자 2009.05.23 284660
공지 He will and should and must be back [5] 철학자 2009.04.18 257814
공지 그 때는 우리가 참 강했다 철학자 2008.02.22 273915
» 이른바 '진보'는 관념론일 뿐 철학자 2017.05.22 14
402 일상 속 불교 용어 철학자 2017.05.22 12
401 Future of Go Summit [1] 철학자 2017.05.22 6
400 색에 관한 착시 #컴마 file 철학자 2017.05.22 6
399 좋은 서양철학사 책은 어떤 걸까? 철학자 2017.05.07 9252
398 Henri Poincaré(1905) La Valeur de la science [6] 철학자 2017.05.02 28
397 더 플랜? 철학자 2017.04.18 43
396 번역이란 철학자 2017.04.18 34
395 서양에시 시간의 어원 철학자 2017.04.14 46
394 컴퓨터와 마음 강의노트 6강 철학자 2017.04.13 833
393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 지지. 철학자 2017.04.10 67
392 정신 차리고 혁명을 (D.H. 로런스) (시 번역) 철학자 2017.04.06 22
391 컴퓨터와 마음 강의노트 5강 철학자 2017.04.06 518
390 내 인생의 철학적 스승 철학자 2017.04.04 919
389 한국 철학 또는 한국 사상이 있을까? 철학자 2017.04.01 854
388 나는 왜 유독 몇몇 철학자만 편애하는가 철학자 2017.04.01 518
387 컴퓨터와 마음 강의노트 4강 철학자 2017.03.29 371
386 나의 교육철학 (스케치) 철학자 2017.03.28 35
385 컴퓨터와 마음 강의노트 3강 철학자 2017.03.23 640
384 컴퓨터와 마음 강의노트 2강 철학자 2017.03.13 859